증권시장부

김인경

기자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펀드도 온라인 전성시대…수수료 낮고 가입 편리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수익률은 처참하지만…주식형 펀드, 쌀 때 담아볼까
동그라미별표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외국인도, 연기금도 담는다…배터리·차는 '쌩쌩'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특징주]삼성전자, 5만5000원대 턱걸이 중…52주 신저가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11월 MSCI지수 편입, 카카오페이·현대미포조선 전망"

더보기

증권시장부 뉴스룸

혹독했던 3분기 펀드…'에너지·중소형 가치주'는 빛 봤다

이은정 기자 2022.09.27

52주 신저가 1361개 쏟아진 증시…"당분간 반등 쉽지 않다"

안혜신 기자 2022.09.27

뉴욕증시 장 초반 혼조…다우 0.4%↓ 나스닥 0.6%↑

피용익 기자 2022.09.26

한화그룹株 후두둑…새 주인 찾은 대우조선 나홀로 웃었다

양지윤 기자 2022.09.26

'대우조선 매각'…공적자금 7조 회수는 가능할까(종합)

정수영 기자 2022.09.26

"디폴트옵션 도입시 증시변동성 줄일 것…TDF 시장 결국 성장"

김보겸 기자 2022.09.26

거래소, 멜파스 상장폐지 심의·의결

김소연 기자 2022.09.26

韓 증시 블랙먼데이…커지는 반대매매 폭탄 우려

유준하 기자 2022.09.26

임영진 저스템 대표 "R&D 고집이 만든 반도체 강소기업, 가치 인정받을 것"

이정현 기자 2022.09.26

펀드도 온라인 전성시대…수수료 낮고 가입 편리

김인경 기자 2022.09.25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