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정책부

김미영

기자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김창기 국세청장 퇴임 “국세청, 국민에 더 사랑받는 기관되길”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최상목 “美정권 상관없이 한미간 우호적 경제협력 유지”
동그라미별표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인사]기획재정부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김범석 기재1차관 “세계은행 기업환경평가 위해 금융 환경개선”
시계 앞자리 뒷자리 일전
한총리 “한국 원전, 세계 최고 수준…중동도 관심 많다”

더보기

경매브리핑 +더보기

  • 청담동 진흥 34.6억…동두천 송내주공 53명 몰렸다[경매브리핑]
    청담동 진흥 34.6억…동두천 송내주공 53명 몰렸다
    박경훈 기자 2024.07.21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이번주 법원경매를 통해서는 서울 강남구 청담동 진흥아파트 6동 14층이 34억 5699만 9000원에 주인을 찾았다. 최다 응찰자 물건은 경기 동두천시 송내동 주공아파트 401동 4층으로 1억 4640만원에 낙찰됐다. 최고 낙찰가 물건은 경북 칠곡군 약목면 무림리 49의 축사로 68억원을 기록했다.7월 3주차(7월 15일~19일) 전국 법원 주거, 업무·상업시설, 토지, 공업시설 등 용도 전체 경매 진행건수는 4775건으로 이중 1382건(낙찰률 28.9%)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4157억원으로 낙찰가율은 69.5%, 평균 응찰자 수는 3.8명이었다.이중 수도권 주거시설은 1032건이 진행돼 383건(낙찰률 37.1%)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1271억원, 낙찰가율은 81.7%였다. 평균 응찰자 수는 5.5명이다. 서울 아파트는 74건이 진행돼 35건(낙찰률 47.3%)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372억원, 낙찰가율은 95.2%로 평균 응찰자 수는 8.5명이다.이번주 주요 서울 낙찰 물건을 보면 먼저 서울 강남구 청담동 진흥아파트 6동 14층(전용 137㎡)이 감정가 32억원, 낙찰가 34억 5699만 9000원(낙찰가율 108.0%)를 기록했다. 유찰횟수는 0회, 응찰자 수는 8명이었다.서울 서초구 서초동 1754 래미안서초에스티지에스 203동 4층(전용 111㎡)은 감정가 30억 4000만원, 낙찰가 30억 5000만원(낙찰가율 100.3%)를 보였다. 유찰횟수는 0회, 응찰자 수는 1명이었다.이어 서울 강남구 일원동 716 목련타운 105동 7층(전용 100㎡)이 22억 5689만원, 서울 송파구 신천동 잠실푸르지오월드마크 25층(전용 121㎡)이 21억 3570만원, 서울 송파구 가락동 헬리오시티 406동 21층(전용 85㎡)이 21억 1110만 100원, 서울 송파구 가락동 헬리오시티 112동 12층(전용 85㎡)이 19억 9779만 9990원 등이 주인을 찾았다.경기 동두천시 송내동 주공 401동. (사진=법원)이번주 최다 응찰자 물건은 53명이 몰린 경기 동두천시 송내동 주공 401동 4층(전용 60㎡)으로 감정가 1억 5500만원, 낙찰가 1억 4640만원(낙찰가율 94.5%)를 기록했다. 해당 아파트는 송내중앙중학교 남동측 인근에 위치했다. 1386세대 17개동 아파트로 총 18층 중 4층, 방 3개 욕실 2개 계단식 구조다. 주변은 아파트 단지가 밀집해 있다. 1호선 지행역까지 도보로 이동할 수 있어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다. 주변 교육기관으로는 송내 초등학교와 중앙중학교 등이 있다. 이주현 지지옥션 전문위원은 “권리분석에 문제는 없다. 동소에 소유자가 점유하는 것으로 추정된다는 점을 감안하면 명도에 어려움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초·중·고등학교가 가깝고, 지행역 인근 상업지역이 형성돼 있어 거주여건이 양호하다”고 설명했다.이어 “1회 유찰로 최저가격(1억 850만원)이 전세가격 수준으로 떨어지자 저가 매수를 희망하는 실수요자와 소액 투자자가 몰리면서 높은 경쟁률을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경북 칠곡군 약목면 무림리 49의 축사. (사진=법원)이번주 최고 낙찰가 물건은 경북 칠곡군 약목면 무림리 49의 축사(건물면적 6744.9㎡, 토지면적 9605.0㎡)로 감정가 82억 5606만 5500원, 낙찰가 67억 9999만 9999원을 기록했다. 응찰자 수는 2명으로 낙찰자는 법인이다.주변은 농경지대로서 축사와 비닐하우스 등이 혼재돼 있다. 남측으로 경부고속철도가 지나고 있으며, 낙동강에 가깝게 위치해 있다. 이 전문위원은 “등기부등본상 모든 권리는 매각으로 말소한다. 소유자가 점유하고 있어 명도에 큰 어려움을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동소에 유치권이 신고돼 있으나, 경매개시결정 당시 소유자가 점유하는 것으로 조사된 점을 감안하면 유치권 성립요건인 점유를 충족하지 못해 유치권이 성립되긴 어려워 보인다”고 말했다.그러면서 “매각대상에 농지가 포함돼 있어 낙찰자는 농지취득자격증명원을 법원에 제출해야 매각허가를 득할 수 있다”며 “또 매각대상에 포함된 기계기구가 전체 가정가격의 43%인 35억원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므로 활용목적 또는 가치에 대한 충분한 평가가 수반돼야 한다”고 설명했다.(자료=지지옥션)
  • 여의도 화랑 27억, 개포주공 21.2억원[경매브리핑]
    여의도 화랑 27억, 개포주공 21.2억원
    박경훈 기자 2024.07.14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이번주 법원경매를 통해서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화랑아파트 1동 5층이 27억 9만 9099원에 주인을 찾앗다. 최다 응찰자 물건은 경기 부천시 원미구 중동 설악아파트 305동 6층으로 41명이 몰렸다. 최고 낙찰가 물건은 부산 강서구 송정동 1660-12 공장으로 300억원에 팔렸다.7월 2주차(7월 8일~12일) 전국 법원 주거, 업무·상업시설, 토지, 공업시설 등 용도 전체 경매 진행건수는 4461건으로 이중 1205건(낙찰률 27.0%)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4429억원으로 낙찰가율은 72.8%, 평균 응찰자 수는 4.0명이었다.이중 수도권 주거시설은 921건이 진행돼 395건(낙찰률 42.9%)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1147억원, 낙찰가율은 81.7%였다. 평균 응찰자 수는 5.8명이다. 서울 아파트는 49건이 진행돼 19건(낙찰률 38.8%)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181억원, 낙찰가율은 93.7%로 평균 응찰자 수는 7.7명이다.이번주 주요 서울 낙찰 물건을 보면 먼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화랑아파트 1동 5층(전용 147㎡)이 감정가 27억 4000만원, 낙찰가 27억 9만 9099원(낙찰가율 98.5%)을 기록했다. 서울 강남구 개포동 개포주공 505동 1층(전용 54㎡)은 18억 6000만원, 낙찰가 21억 2123만 605원(낙찰가율 114.0%)를 나타냈다이밖에 서울 성동구 행당동 서울숲더샵 101동 7층(전용 102㎡)이 18억 6150만원(낙찰가율 103.9%), 서울 성동구 행당동 서울숲삼부 101동 1층(전용 122㎡)이 13억 6000만원(낙찰가율 85.0%), 서울 성동구 응봉동 대림2차 101동 12층(전용 85㎡)이 9억 4519만 9999원, 서울 동대문구 장안동 래미안장안2차 216동 12층(전용 81㎡)이 9억 3609만 900원에 주인을 찾았다.경기 부천시 원미구 중동 설악아파트 305동 6층. (사진=법원)이번주 최다 응찰자 물건은 41명이 몰린 경기 부천시 원미구 중동 설악아파트 305동 6층(전용 44㎡)으로 감정가 2억 5700만원, 낙찰가 2억 5153만원(낙찰가율 97.9%)를 나타냈다. 해당 아파트는 중흥고등학교 북동측 인근에 위치했다. 1590세대 11개동 아파트로 총 15층 중 6층, 방 2개 욕실 1개 복도식 구조다. 주변은 아파트 단지가 밀집해 있다. 근린공원이 동측에 인접해 있고, 7호선 신중동역과 부천시청역을 도보로 이동할 수 있어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다. 주변 교육기관으로는 중흥 초·중·고등학교가 있다.이주현 지지옥션 전문위원은 “권리분석에 문제는 없다. 동소에 소유자가 점유하는 것으로 추정된다는 점을 감안하면 명도에 어려움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교육여건이 좋고, 생활인프라도 양호해 실수요자의 만족도는 높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이어 “단지 내 전세가율이 75%를 차지할 정도로 전세수요도 많아 실수요자와 투자자가 많이 몰린 듯 보인다. 특히 1회 유찰로 최저가격이 전세가격 보다 낮아지면서 많은 인기를 끌었다”고 덧붙였다.부산 강서구 송정동 1660-12의 공장. (사진=법원)이번주 최고 낙찰가 물건은 부산 강서구 송정동 1660-12의 공장(건물면적 1만 6349.3㎡, 토지면적 2만 1097.8㎡)으로 감정가 304억 9984만 9300원, 낙찰가 300억원(낙찰가율 98.4%)을 기록했다. 응찰자 수는 3명으로 낙찰자는 법인이다.해당 공장은 녹산국가산업단지 내에 위치했다. 왕복 5차선 도로가 접해 있어 차량 접근성이 좋다. 건물은 총 3층이고, 현황사진상 건물 관리상태는 양호해 보인다.이 전문위원은 “권리분석에 문제는 없다. 소유자가 점유하는 것으로 조사돼 낙찰자가 인수하는 권리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며 “전체 평가금액 중 기계기구가 감정가 대비 약 20%인 60억원이 넘는다는 점에서 기계기구 활용방안과 사용가치에 대한 평가가 중요하다”고 설명했다.그러면서 “국가산업단지인 만큼 입주자격이 엄격히 제한되므로 입주가능 여부에 대한 조사도 필수다. 매각 당시 3명이 입찰에 참여했고, 낙찰자는 현재 소유자와 유사한 업종의 법인인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 삼성 진흥 44억 6100만원…시흥 월곳 풍림 43명 몰려[경매브리핑]
    삼성 진흥 44억 6100만원…시흥 월곳 풍림 43명 몰려
    박경훈 기자 2024.07.07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이번주 법원경매를 통해서는 서울 강남구 삼성동 진흥아파트 3동 11층이 44억 6100만원에 주인을 찾았다. 최다 응찰자 물건은 경기 시흥시 월곶동 풍림아이원 112동 10층으로 43명이 몰렸다. 최고 낙찰가 물건은 광주 광산구 오선동의 공장으로 65억 1000만원을 기록했다.7월 1주차(7월 1일~5일) 전국 법원 주거, 업무·상업시설, 토지, 공업시설 등 용도 전체 경매 진행건수는 3275건으로 이중 949건(낙찰률 29.0%)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2617억원으로 낙찰가율은 66.3%, 평균 응찰자 수는 3.9명이었다.이중 수도권 주거시설은 999건이 진행돼 383건(낙찰률 38.3%)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1081억원, 낙찰가율은 78.0%였다. 평균 응찰자 수는 5.2명이다. 서울 아파트는 39건이 진행돼 9건(낙찰률 23.1%)이 낙찰됐다. 총 낙찰가는 113억원, 낙찰가율은 85.7%로 평균 응찰자 수는 5.7명이다.이번주 주요 서울 낙찰 물건을 보면 먼저 서울 강남구 삼성동 진흥 3동 11층(전용 208㎡)이 감정가 45억원, 낙찰가 44억 6100만원(낙찰가율 99.1%)을 기록했다. 유찰횟수는 1회, 응찰자 수는 12명이었다.서울 용산구 이촌동 대림 101동 15층(전용 59㎡)은 감정가 13억 100만원, 낙찰가 13억 7888만 8000원(106.0%)을 나타냈다. 이어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4497 보라매두산위브 101동 10층(전용 137㎡)이 11억 6350만원, 서울 용산구 원효로4가 산호 E동 2층(전용 41㎡)이 11억 5237만 1121원, 서울 중구 신당동 신당푸르지오 104동 14층(전용 84㎡)이 10억 2000만원에 넘겨졌다.경기 시흥시 월곶동 풍림아이원 112동. (사진=법원)이번주 최다 응찰자 물건은 43명이 몰린 경기 시흥시 월곶동 풍림아이원 112동(전용 33㎡)으로 감정가 1억 4100만원, 낙찰가 1억 3260만 9000원(낙찰가 94.1%)를 기록했다.해당 아파트는 월곶초등학교 남측 인근에 위치했다. 2560세대 16개동 아파트로 총 20층 중 10층, 방 2개 욕실 1개 복도식 구조다. 주변은 아파트 단지와 상업시설이 혼재돼 있다. 수인분당선 월곶역까지 도보로 쉽게 이동할 수 있어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다. 주변 교육기관으로는 월곶초등학교와 중학교가 있다.이주현 지지옥션 전문위원은 “권리분석에 문제는 없다. 동소에 소유자가 점유하는 것으로 추정된다는 점을 감안하면 명도에 어려움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상대적으로 낮은 금액대에 접근할 수 있고, 전세가율이 80%에 육박하는 단지라는 점에서 소액 투자자와 실수요자가 몰린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이어 “소형 저가 아파트에 경쟁이 과열되면서 매매가와 비슷한 수준에 낙찰되는 경향이 있다. 철저한 시세 분석이 요구된다”고 덧붙였다.광주 광산구 오선동 547-4의 공장. (사진=법원)이번주 최고 낙찰가 물건은 광주 광산구 오선동 547-4의 공장(건물면적 2980.4㎡, 토지면적 6600.3㎡)으로 감정가 77억 1022만 4600원, 낙찰가 65억 1000만원(낙찰가율 85.2%)를 보였다. 응찰자 수는 3명으로 낙찰자는 법인이다.해당 공장은 하남일반산업단지 내 위치했다. 공장이 밀집한 산업단지에 위치해 있고, 왕복 4차선 도로에 접해 있어 차량 접근성이 좋다. 주요도로를 이용하면 호남고속도로와 광주외곽순환도로에 쉽게 진입할 수 있어 교통여건이 좋다. 이 전문위원은 “권리분석에 문제는 없다. 소유자가 점유하는 것으로 조사돼 낙찰자가 인수하는 권리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현황사진상 건물 관리상태는 양호해 보이고, 기계기구의 감정가 비율(6.7%)이 낮고 매각에 모두 포함된 상태다”고 말했다.그러면서 “산업단지의 경우 입주자격에 제한이 있으므로 사전에 입주 가능한 업종을 확인해야 한다. 입찰 당시 3명이 경합했으며, 낙찰자는 법인으로 조사됐다”고 분석했다.

경제정책부 뉴스룸

트럼프 리스크 속 주요지표 발표 앞둔 관망세[주간외환전망]

장영은 기자 2024.07.21

바이든의 완주 의지…우상향하는 한·미 스프레드와 환율 경계[주간채권전망]

유준하 기자 2024.07.21

귀금속점에서 산 반지…큐빅이 자꾸 떨어져요[호갱NO]

강신우 기자 2024.07.20

‘공짜노동’에 갑질까지…돈도 못 받는 프리랜서들[노동TALK]

서대웅 기자 2024.07.20

외딴 섬도 '비대면 진료'를…'섬 닥터' 올해 시범사업 돌입[파도타기]

권효중 기자 2024.07.20

韓 경제 2분기 성적표는…역성장 면했을까[한은 미리보기]

하상렬 기자 2024.07.20

산업통상자원부 주간계획(7월22~27일)

김형욱 기자 2024.07.20

김창기 국세청장 퇴임 “국세청, 국민에 더 사랑받는 기관되길”

김미영 기자 2024.07.19

무역협회 등 22개 협·단체에 '산업피해 대응 지원센터' 둔다

윤종성 기자 2024.07.19

작지만 소득 경쟁력이 강한 ‘난축맛돈’ 농가[기고]

김은비 기자 2024.07.15

[데스크칼럼] 굳세어라 공무원

김성곤 기자 2024.05.29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