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톰 크루즈 '미션 임파서블' 7·8편, 또 개봉 연기…"대유행에 제작 지연 지속"

  • 등록 2022-01-22 오전 9:59:16

    수정 2022-01-22 오전 9:59:16

배우 톰 크루즈가 영화 ‘미션 임파서블’ 7편을 촬영 중인 장면. (사진=AP/뉴시스)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할리우드 톱배우 톰 크루즈가 주인공을 맡은 영화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의 개봉 일정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또 다시 연기됐다.

로이터 통신, CNN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미국의 영화 제작사 파라마운트는 21일(현지시간) 이같은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파라마운트는 “코로나19 대유행 사태가 지속돼 제작이 지연됨에 따라 ‘미션 임파서블’ 7편과 8편의 개봉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7편의 개봉은 내년 7월로, 8편은 2024년 6월로 연기된 것으로 전해졌다.

‘미션 임파서블’ 7편은 당초 지난해 7월 개봉을 목표로 제작에 돌입했지만, 코로나 대유행으로 개봉 일정이 수 차례 연기됐다.

이에 대해 미국의 연예매체 버라이어티는 “파라마운트는 ‘미션 임파서블’ 7편을 2022년인 올해 9월쯤엔 영화관에 상영하겠다는 목표를 세웠지만 오미크론 등 코로나19 변이 확산으로 인해 제작이 계속 지연되자 7편과 8편 개봉을 모두 미루는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