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부터 '헤어질 결심'…정이서, 눈부신 존재감

  • 등록 2022-07-04 오전 9:53:44

    수정 2022-07-04 오전 9:53:44

사진=CJ ENM, 영화 ‘기생충’, tvN ‘마인’, 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정이서가 눈부신 존재감을 자랑하고 있다.

정이서는 지난달 29일 개봉한 영화 ‘헤어질 결심’에서 박해일과 고경표의 후배 형사 유미지역으로 오랜만에 스크린에 복귀했다. 영화 ‘기생충’ 속 피자집 사장으로 관객들에게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선보인 이후 이번 영화에서도 등장부터 캐릭터에 녹아들며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톡톡히 찍고 있다.

스크린을 통해 활약했던 정이서는 작년 방영된 tvN ‘마인’을 통해 재벌가 자제인 수혁과 운명적 사랑에 빠지는 유연 역으로 더 많은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리게 됐다. 가난한 메이드와 재벌의 금지된 사랑에서 늘 나약했던 메이드의 고정된 이미지를 탈피해 당차고 할 말 다 하는 인물로 표현하며 많은 시청자들의 지지를 얻기도 했다.

이어 넷플릭스 시리즈 ‘지금 우리 학교는’으로 180도 다른 캐릭터 변신을 선보이기도. 최초 좀비 감염자 현주로 분해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 연기를 펼쳐보이며 이전과는 전혀 다른 캐릭터와 매력으로 호평을 자아냈다.

이처럼 브라운관부터 스크린 OTT까지 매체를 넘나들며 다양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정이서에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왓챠 김보통 프로젝트의 첫 작품인 ‘사막의 왕’을 차기작으로 선택한 그녀의 다음 행보에 더욱 기대가 쏠린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