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지민, 새벽에 올린 근황 "여러분을 마주하게 되면 행복할 것"

  • 등록 2022-06-29 오전 9:25:52

    수정 2022-06-29 오전 9:25:52

(사진=위버스)
(사진=위버스)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방탄소년단 지민이 팬들에게 근황을 전했다.

지민은 29일 새벽 팬덤 플랫폼 ‘위버스’에 “오랜만이죠. 잘 지내고 계신가요? 전 잘 지내고 있습니다”라며 인사를 건냈다. 이어 “소식 들으셨겠지만 2030 부산엑스포 유치에 힘을 보태게 됐습니다”라며 “뜻 깊은 일에 함께하게 되어 기쁘고 얼른 날짜 잡혀서 여러분을 빨리 마주하게 되면 행복할 것 같아요”라고 팬들과의 재회를 소망했다.

지민은 왼쪽 검지에 새긴 타투 사진도 공개하며 “이미 아시겠지만 다 같이 우정 타투한 거예요. 마이크 잡을 때 보여 드리고 싶었는데 손이 작아서 마이크 잡으면 안보이더라고요”라고 적었다. 최근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숫자 ‘7’로 우정 타투를 새겼다. 우정 타투 사진을 공개한 멤버 중 RM은 발목, 진은 허리, 제이홉은 종아리 아랫부분, 정국은 귀 뒤쪽에 ‘7’을 새겼다.

끝으로 지민은 “오늘 좋은 꿈 꾸세요”라는 다정한 인사로 팬들에게 인사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0일 데뷔 후 9년의 역사를 함축한 앤솔러지(Anthology) 앨범 ‘프루프’(Proof)를 발매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