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확진자 접촉' 현대건설 이다현, 코로나 음성 판정…훈련 복귀

  • 등록 2022-01-27 오전 10:30:43

    수정 2022-01-27 오전 10:30:43

23일 광주 서구 페퍼스타디움(염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올스타전 시상식에서 KB손해보험 케이타와 현대건설 이다현이 세리머니상을 수상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해 검사를 받은 프로배구 여자부 현대건설 센터 이다현(21)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현대건설 구단은 27일 “V리그 올스타전에서 확진자와 접촉한 선수는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음성 결과가 나왔다”고 전했다.

올스타전 이후 선수들과 분리 조처됐던 이다현은 27일 정상 훈련에 참가한다.

이다현은 지난 23일 광주 페퍼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2 V리그 올스타전에 출전해 세리머니상을 받았다. 그런데 당시 시상자로 나선 김용집 광주시의회 의장이 25일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를 받았다.

이다현과 함께 세리머니상을 받은 노우모리 케이타(등록명 케이타·KB손해보험)는 26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자가진단키트 검사 결과 프로배구 14개 구단 소속 선수 전원이 음성 결과를 받았다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