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주혁, 학폭 추가 의혹 등장…소속사 "사실무근" [공식]

  • 등록 2022-06-28 오후 8:06:39

    수정 2022-06-28 오후 8:06:39

남주혁(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남주혁의 학교 폭력 추가 의혹이 제기돼 소속사 측이 이를 부인했다.

남주혁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관계자는 28일 이데일리에 “사실무근”이라고 또 한번 제기된 학폭 의혹을 부인했다.

이날 스포츠경향은 남주혁과 함께 수일고등학교를 다녔다고 주장한 A씨를 만났다고 보도했다. A씨는 해당 매체를 통해 학창 시절 남주혁에게 폭력과 폭언으로 집단 따돌림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앞서 남주혁의 학폭 의혹은 지난 20일 먼저 불거졌다. 더데이즈는 한 제보자의 말을 빌려 남주혁이 욕설과 폭행을 매일 같이 일삼은 학교 폭력 가해자였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배우에게 관련 사실을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 모두 전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면서 이를 부인했고, 24일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한 매체와 제보자를 상대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으로 형사고소장을 제출했다.

A씨는 매체를 통해 “남주혁이 학폭을 부인하고 친구(B씨)를 고소했다는 기사도 봤다. 과거의 아픔을 생각하는 것이 괴롭고 현재 멀쩡히 사회생활을 하고 있지만, 친구가 고소를 당하는 것을 보고 나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모델 출신 남주혁은 다수 드라마에 출연하며 배우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최근 종영한 tvN ‘스물다섯 스물하나’에서 남자주인공 백이진 역을 맡아 사랑 받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