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윤석열 42.1% 이재명 37.1%…尹, 오차범위 밖 우세[방송3사]

KBS·MBC·SBS 합동 여론조사
단일화 직전 여론조사서 격차 벌어져
당선 가능성 尹 50.0% 李 43.4%
  • 등록 2022-03-04 오전 9:52:33

    수정 2022-03-04 오전 9:52:33

[이데일리 박기주 기자] 방송3사가 합동으로 실시한 마지막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는 것으로 확인됐다.

(자료=SBS)
입소스·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가 MBC·KBS·SBS 의뢰로 지난 1일부터 2일까지 전국 성인 남녀 200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대선 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윤 후보는 42.1%, 이 후보는 37.1%를 기록했다.

두 후보 간 지지율 격차는 5.0% 포인트로, 오차범위(±2.2% 포인트) 밖이다. 앞서 2주 전 진행된 여론조사 (2월 15~16일 조사)와 비교하면 윤 후보는 2.9% 포인트 상승했고, 이 후보는 0.9% 포인트 상승했다. 이에 따라 두 후보의 격차는 오차범위를 벗어나게 됐다.

다만 이 조사는 윤석열 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의 단일화가 발표되기 전 진행됐기 때문에 안 후보도 포함됐다. 안 후보는 0.7% 포인트 하락한 7.4%의 지지율은,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1.9% 포인트 하락한 1.8%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지지 여부와 상관없이 이번 대선에서 누가 당선될 것으로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50.0%는 윤 후보를 꼽았고, 43.4%는 이 후보를 선택했다.

투표하겠다는 의향은 적극 투표층 87.9%를 포함해 97.7%에 달했다. 4일과 5일 사전투표하겠다는 응답은 35.3% 선거인일 9일 투표는 60.5%였다. 이 후보 지지 응답자의 49.2%, 윤 후보 지지 응답자의 24.9%가 사전투표를 선호한다고 답했다.

이번 조사는 통신사 제공 휴대전화 가상번호를 활용해 전화면접조사(무선 100%)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p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