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래에셋證, 현대카드 손잡고 주식 쌓는 카드 곧 출시

PLCC 파트너십 계약 소비한 금액만큼 주식 지급
새로운 금융라이프 제공…이종 산업 시너지 기대
  • 등록 2022-05-25 오전 10:08:51

    수정 2022-05-25 오후 9:24:58

[이데일리 이지현 기자] 앞으로 포인트 대신 주식이 쌓이는 카드가 출시된다.

미래에셋증권(006800)은 현대카드와 손잡고 미래에셋증권 전용 신용카드(PLCC) 출시 및 운영에 관한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PLCC(Private Label Credit Card)는 특정 기업과 협업해 자체적으로 특화된 브랜드 혜택을 제공하는 카드다. 미래에셋증권은 현대카드와 증권업계 최초로 PLCC를 하반기에 출시할 방침이다.

해당 카드는 ‘소비를 투자로’의 콘셉트에 맞춰, 사용 금액의 일부를 적립해주고 가입자는 이를 주식으로 교환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최초 가입 시 최대 10만원 가치의 랜덤주식을 제공하는 ‘웰컴 기프트(Welcome gift)’ 혜택도 포함됐다. 이 외에도 소비와 투자 분야의 강점을 가지고 있는 각 사의 장점을 살려 데이터 분석을 통한 고객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최현만(왼쪽) 미래에셋증권 회장과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PLCC 조인식 후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이번 협약식에는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과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참석해 서로의 소비와 투자에 대한 철학을 공유하고 협업의 방향성을 논의했다. 최현만 회장은 “대한민국 대표 증권사와 대표 카드사가 만났다. 이에 걸맞게 PLCC를 통해 고객에게 소비와 투자가 연결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현대카드와 함께 새로운 투자문화를 선도하도록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은 “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독보적인 PLCC 비즈니스 역량을 보유한 현대카드와 투자금융업계에서 수많은 ‘최초’의 역사를 그려온 미래에셋증권과의 협업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두 회사의 강점을 살려 차별화된 서비스와 혜택을 고객들에게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