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힘 "31일 제3장소서 이재명-윤석열 양자토론 열자"(상보)

"기합의된 양당간 양자토론 실시할 것 제안"
  • 등록 2022-01-27 오전 10:26:01

    수정 2022-01-27 오전 10:26:01

[이데일리 김보겸 기자] 국민의힘은 27일 더불어민주당에 오는 31일 국회 혹은 제3의 장소에서 양자토론을 열자고 밝혔다. 법원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양자 TV토론에 제동을 걸자 방송사 주최가 아닌, 별도의 양자 토론회를 열자고 제안한 것이다.

국민의힘 성일종 의원이 5일 의사 진행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성일종 국민의힘 TV토론 실무협상단장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기합의된 양당간 양자토론을 실시할 것을 제안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법원의 가처분 인용 결정과 무관하게 방송사 초청이 아닌 양당 간 합의에 따라 토론을 개최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다자토론 가능성에 대해 성 단장은 “방송사 초청 4자토론은 선관위가 주최하는 3회 법정토론 회의 횟수를 늘리는 것에 불과하다”면서도 “필요하다면 향후 4당이 만나 의제, 시간, 사회자 등을 협의할 것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