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얀센 추가 접종하면 오미크론 예방 확률 84%"

  • 등록 2021-12-30 오후 6:19:37

    수정 2021-12-30 오후 6:19:37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얀센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이 오미크론 변이 감염을 통한 병원 입원을 84% 예방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얀센 코로나19 백신(사진=이영훈 기자)
30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남아프리카 공화국 연구진은 지난달 15일부터 이달 20일까지 미국 존슨앤드존슨 제약 부문 계열사인 얀센 백신으로 추가 접종한 의료진 6만 9092명을 조사한 결과 이 같은 내용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얀센 백신 추가접종의 입원 예방 효능은 접종 직후 63%에 그쳤지만, 14일 후에는 84%, 1~2개월 뒤에는 85%까지 높아졌다고 설명했다.

연구에 참여한 린다-가일 베커는 “연구 결과는 중증 악화와 사망으로부터 사람들을 보호한다는 (기존) 코로나19 백신의 개발 목적이 여전히 유효하다는 것을 확인시켰다”고 설명했다. 또한 “우리 연구가 보여준 것은 두 차례 접종으로 완벽한 보호가 복원된다는 것”이라며 “다만 이를 통해 3차, 4차 접종이 필요한지를 추론할 수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다만 연구진은 이번 연구에 추가 접종자 상태 추적 기간이 짧다는 한계가 있다고 인정했다. 연구 내용에 대한 동료 검토 과정도 아직 거치지 않았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