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北 코로나 이어 ‘급성 전염병’ 발생… 김정은 “철저 차단하라”

16일 노동신문 관련보도
해주시·강령군 일대 급성 장내성 전염병 발생 확인
김정은 약품 보내 “전염경로 철저히 차단하라”
  • 등록 2022-06-16 오전 7:54:55

    수정 2022-06-16 오전 7:54:55

[이데일리 이정현 기자] 북한 황해남도 해주시와 강령군 일대에 ‘급성 장내성 전염병’이 발생했다. 급성 장내성 전염병은 장티푸스, 이질, 콜레라 등 주로 대변을 통해 감염된 병원체가 장의 점막에 붙어 여러 가지 질환을 일으키는 전염병을 말한다.

사진=연합뉴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6일 “김정은 동지께서 황해남도 해주시에서 급성 장내성 전염병이 발생한 것과 관련하여 6월15일 가정에서 마련하신 약품들을 조선노동당 황해남도 해주시위원회에 보내시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서 김 위원장은 “급성 장내성 전염병 의진자(의심환자)들에 대한 격리대책을 빈틈없이 세워 전염 경로를 철저히 차단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역학조사와 과학적인 검사 방법으로 확진하며 발병 지역에 대한 소독사업을 강도 높이 진행하라”며 “해당 지역의 보건기관들에서 극진한 정성으로 환자들에 대한 집중 치료사업을 잘함으로써 전염병을 하루속히 근절시키라”고 주문했다.

김 위원장은 지원약품을 보내면서 “시당위원회가 전염병으로 앓고 있는 대상 세대들을 구체적으로 장악하고 약품들을 빨리 전해주어 치료 사업에 조금이라도 보태게 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당중앙위원회 부서 초급당위원회들과 당세포들에 “해주시와 강령군 일대에서 발생한 전염병 치료에 필요한 약품들을 성의껏 마련하여 보내주기 위한 조직사업을 잘함으로써 당 중앙위원회 일군(간부)들로서의 마땅한 본분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