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12기 영수·영식·영철 "아직도 모태솔로…드릴말씀 없어"

  • 등록 2023-11-30 오후 5:40:57

    수정 2023-11-30 오후 5:40:57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12기 모태솔로 삼인방의 ‘연애 근황’이 낱낱이 공개된다.

‘나솔사계’
30일 방송하는 SBS Plus와 ENA의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에서는 ‘찐 사랑’을 찾아 ‘솔로나라’에 이어 ‘솔로민박’에 재입성한 12기 모태솔로 삼인방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나솔사계’ 예고편에서는 ‘솔로민박’에 입성한 12기 영수, 영식, 영철의 모습이 등장했다. ‘솔로나라 12번지’ 이후 오랜만에 반가운 모습을 드러내는 모태솔로 삼인방은 이날 그간의 연애사도 속 시원히 밝힌다. 특히 “내 얘기 금지!”란 말을 히트시킨 ‘학원강사’ 영수는 복슬복슬하면서도 긴 헤어스타일로 귀엽게 변신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하지만 영수를 비롯한 모태솔로 3인방은 업그레이드 된 비주얼과 달리, 씁쓸한 연애 근황을 털어놔 3MC 데프콘, 조현아, 경리마저 안타깝게 한다. 우선 한 모태 솔로남은 “(방송 후 변화는) 딱히 없었다. 아직도 모태솔로”라고 덤덤히 밝히고, 또 다른 모태 솔로남은 “원하시는 변화는 없었다. 소개팅은 몇 번 했지만 연인으로까지는 이어지지 못했다. 아직도 공식적으로는 모태솔로”라며 고개를 숙인다. 그러나 이 모태 솔로남은 “내 모습이 저랬구나, 자기 객관화가 좀 됐다”며 “어렵다. A/S 받으러 다시 왔다”라고 ‘솔로민박’을 통해 새롭게 거듭날 각오를 드러낸다.

또 다른 모태 솔로남 역시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아직 모태 솔로다. 드릴 말씀이 없다”며 침통해하는데, 이를 들은 데프콘은 “죄지은 것도 아닌데”라고 진심으로 격려한다. 그런데 이 모태 솔로남은 “SNS로 DM을 매일 2~3건씩 받았다. 그때는 감사하다고 하고 (만남을) 다 거절했다”며 “이상형이라고 연락을 주시는 게 좀 무서웠다”고 오는 여자까지 막은 에피소드를 털어놓아 3MC를 답답하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12기 광수는 다시 한번 ‘모태솔로 탈출’을 꿈꾸는 세 사람을 위해 응원단으로 깜짝 출격한다. 광수는 세 사람을 향해 “좋은 짝 만나시길 기대하겠다”며 파이팅을 외친다.

‘모태솔로 삼인방’의 심기일전 로맨스가 펼쳐질 ‘솔로민박’ 3탄은 30일 오후 10시 30분 ENA와 SBS Plus의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한국 사랑해요♥
  • 천상계 미녀
  • 손흥민, 부상에도 엄지척
  • 빌보드 노린다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