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체육회' 전현무, 항저우 도착…조정식, 돈·여권 가방 분실

  • 등록 2023-09-23 오후 5:58:16

    수정 2023-09-23 오후 8:47:30

(사진=TV조선 ‘조선체육회’)
[이데일리 스타in 최희재 기자] 방송인 전현무가 극비리에 중국 항저우로 향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조선 ‘조선체육회’ 8회에서는 위기에 빠진 멤버들을 구원하기 위해 전현무가 나섰다.

항저우에 도착한 전현무는 “리포팅 하는 것 보니까 너무 엉망이던데…심각성을 모르는 것 같아”라며 웃음기 없는 얼굴로 진지하게 멤버들의 지난 리포팅 실력을 평가했다. 그리고 공항에서 즉석으로 실력파 아나운서다운 완벽 리포팅을 선보였다.

전현무의 항저우 입국을 모르는 멤버들은 1000년 전 남송 문화를 그대로 살린 항저우 민속촌 ’송성 테마파크’로 향했다. 항저우 민속촌 입구에서는 함성 크기에 따라 물줄기가 솟아오르는 분수대가 멤버들을 반겼고, 다 같이 허재의 명언 ‘불낙이야!’를 외치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이어 거리를 가득 메운 퍼레이드를 본 조정식이 인파 속에서 리포팅을 마쳤다.

그런 가운데, 전현무는 송나라 전통 의상실을 찾아 유창한 중국어 실력을 뽐내며 황후 의상을 골라 갈아입기 시작했다. 전현무는 푸른 턱수염과 가슴털이 살며시 보이는 거친 매력으로 분장실을 충격에 빠뜨렸다.

이후 항저우 8미(味)를 맛본 멤버들은 식사비용을 걸고 각자 제일 맛있었던 음식을 적는 ‘만장 불일치 게임’에 나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그러는 중에도 전현무는 황후 상황극에 여념이 없었고, 이천수는 “예쁜데?”라며 극찬했다.

(사진=TV조선 ‘조선체육회’)
그러나 총무를 맡은 조정식이 돈과 여권이 든 가방을 잃어버리고 허재는 폭염에 더위를 먹으며 멤버들은 위기에 몰렸다. 때마침 시원하게 물놀이를 할 수 있는 ‘냉수마찰탕’이 있었고, 김병현은 아이들 사이를 종횡무진 달리며 물 위에 띄워져 있는 인공 다리를 건너며 웃음을 자아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젖은 김병현을 위해 바지 쇼핑을 시작한 멤버들은 근처 상점에서 팀 반바지를 맞췄다. 그리고 조정식은 명불허전 중국어 능력자 전현무의 눈부신 활약으로 다행히 의상실에서 잃어버린 가방을 찾을 수 있었다.

이후 멤버들은 중국 강남 4대 누각 중 하나인 성황각에서 ‘서호결의’를 마치고 성황각 최고층에서 탁 트인 항저우의 야경을 구경했다. 아시안게임 개막이 가까워진 가운데, 허재는 둘째 아들이자 농구선수 허훈에게 이천수는 ‘친한 동생’ 축구선수 이강인에게 조정식은 탁구선수 신유빈에게 각각 응원의 메시지를 건넸다.

마지막으로 전현무가 훌륭한 리포팅으로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전체에게 열광적인 응원의 메시지를 건네 훈훈함을 선사했다.

‘조선체육회’는 오는 10월 9일 오후 10시 방송되며 항저우 아시안게임 특집으로 2시간 특별 편성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모델처럼' 기념사진 촬영
  • 3억짜리 SUV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