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집]김나영, 집 팔고 갈아탄 꼬마빌딩은 어디?

서울 강남구 역삼동 지하 1층~지상 2층
1종 전용주거지역 위치, 상권 형성 지역
  • 등록 2022-09-14 오후 2:01:03

    수정 2022-09-14 오후 2:01:03

[이데일리 신수정 기자] 방송인 김나영 씨가 서울 강남구 역삼동 건물을 99억원에 사들여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 씨는 최근 유튜브 채널 ‘김나영의 nofilterTV’에서 생애 첫 집을 팔고 한남동으로 이사 간다고 밝힌 바 있다.

방송인 김나영씨. (사진=이랜드그룹)
14일 매일경제와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김나영 씨는 올해 7월 역삼동 소재 지하 1층~지상 2층짜리 카페 건물(대지 181㎡·건물 212.3㎡)을 99억원에 사들여 지난달 잔금을 치렀다. 해당 건물은 제1종 전용 주거지역이지만 전 층을 카페로 운영하고 있다. 건물은 지난해 한 법인이 76억9000만원에 사들였다가 1년 만에 판 것이다. 김 씨는 이 건물을 사기 위해 약 47억원의 대출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 씨 소유의 꼬마빌딩은 상권이 형성되고 있는 지역으로 역세권 코너에 들어서 입지가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다만 1종 전용 주거지역에 위치한 만큼 건폐율 50%, 용적률은 50~100% 수준이어서 신축 시 연면적 증가폭이 크지 않다는 분석이다.

한편 김나영 씨는 최근 유튜브 채널에서 이사 모습을 담기도 했다. 짐이 모두 옮겨진 후 텅 빈 집에서 그는 “오늘 드디어 떠난다. 눈물 나려고 한다. 눈물 안 났는데 말하려니까 눈물이 난다”고 말하며 눈물을 쏟았다. 이어 “이 집이 제 생애 첫 집이었다. 제가 처음으로 산 집이었다. 여기 샀을 때 정말 막막했다. 이제 더 잘 돼서 더 좋은 데로 가니까 너무 좋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집이 안 팔렸다. 보러 오는 사람도 없고”라며 진짜 우는 이유를 밝혀 웃음을 안겼다.

김나영은 “제가 일하는 곳이랑 너무 멀었지만 신우, 이준이 어린이집 때문에 이곳에 있었다. 제가 강남에 거의 매일 나가는 데 너무 지치더라. 그래서 신우가 학교 갈 시기가 되고 해서 계속 있다가는 6년을 또 여기 있어야 할 것 같아 이사를 결심했다. 지금이 아니면 안 되겠다 싶어서 강남과 조금 가까운 곳으로 떠난다”고 이사 이유를 설명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