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CM, 한정판 골프웨어 ‘골프 인 더 시티’ 론칭

일상복과 필드복 구분 없는 한정 컬렉션
MCM 빈티지 비세토스 모노그램, 라우렐 로고 디테일
윈드브레이커·폴로 셔츠·쇼츠·가방 등
신축성·흡습속건 기능성 및 친환경 소재 적용
제페토에 15종 가상 패션 아이템·확장 맵 공개
  • 등록 2022-05-23 오전 8:41:24

    수정 2022-05-23 오전 8:41:24

[이데일리 백주아 기자] MCM이 한정판 골프웨어 컬렉션 ‘골프 인 더 시티(Golf In The City)’ 컬렉션을 론칭한다고 23일 밝혔다.

▲MCM, 한정판 골프웨어 컬렉션 ‘골프 인 더 시티’ 론칭. (사진=MCM)
이번 신제품은 컬렉션 이름처럼 필드뿐만 아니라 스포티한 일상과 도심 속 다양한 스타일에도 착용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골프 인 더 시티 컬렉션은 MCM의 아이덴티티가 돋보이는 빈티지 비세토스 모노그램 패턴과 MCM 라우렐 로고 디테일이 장식된 것이 특징이다.

빈티지 비세토스 모노그램은 MCM의 아이코닉한 비세토스 모노그램을 빈티지한 미학으로 재해석한 것이다. 지난해 자카드 위빙 기법과 접목한 캡슐 컬렉션으로 발표된 바 있다. 이번 컬렉션에서는 자카드 모티브 프린팅을 적용한 레디투웨어와 자카드 패브릭을 활용한 액세서리를 만나볼 수 있다.

MCM은 골프 인 더 시티 컬렉션을 통해 윈드브레이커와 긴소매 탑, 피케 셔츠, 폴로 셔츠, 스커트 팬츠, 쇼츠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토일레트리 백 및 위켄더 백 등 가방 2종과 버킷햇, 바이저 등 액새서리도 준비했다. 필드에서 개성을 드러내고, 선물로도 제격인 볼 파우치와 볼 세트도 출시했다.

▲MCM ‘골프 인 더 시티(Golf In The City)’ 컬렉션 ‘볼 세트’. (사진=MCM)
MCM은 골프웨어답게 디자인뿐만 아니라 탁월한 기능성에도 주력했다. 통기성, 신축성, 흡습속건, 자외선 차단 기능 향상을 위해 고성능 스트레치 코튼, 메쉬라이닝 등 소재를 적용했다. 윈드브레이커의 경우 차별화된 스윙 퍼포먼스를 구현하기 위해 스윙을 위한 움직임에 초점을 맞춰 백숄더 구조를 디자인하기도 했다. 특히 남성 버뮤다 팬츠와 여성 스커트 팬츠는 양방향 스트레치를 위해 경량 이중 스트레치 나일론으로 제작했다.

특히 이번 컬렉션에 환경에 영향이 적은 소재를 적극 활용했다. 폴로 셔츠는 국제 인증 기구인 컨트롤유니온(Control Union)으로부터 인증 받은 유기농 면사로 제작했다. 유기농 면사는 3년 이상 무기합성 화학물질을 사용하지 않은 유기농법 생산분 만을 사용했다.

윈드브레이커에는 재생 나일론 소재인 에코닐(ECONYL®)과 재생 폴리에스터 소재를 적용했고 남성용 팬츠와 버킷햇, 바이저에도 에코닐을 활용했다. 니삭스에는 오가닉 코튼이 쓰였다.

MCM 골프 인 더 시티 컬렉션은 MCM 일부 매장과 온라인 스토어에서 찾아볼 수 있다.

▲MCM x 제페토 ‘골프 인 더 시티(Golf In The City)’. (사진=MCM)
골프 인 더 시티 컬렉션은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MCM은 제페토에서 MZ세대와의 소통을 지속하기 위해 가상 패션 아이템 15종과 전보다 확장된 맵을 공개했다. MCM은 지난해 12월 큐빅 모노그램 컬렉션의 가상 패션 아이템과 네 개의 테마공간으로 구성된 ‘MCM 큐빅맵’을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 출시한 가상 패션 아이템은 골프 인 더 시티 컬렉션의 의류와 가방, 신발, 모자 등으로 구성됐다. MCM의 헤리티지를 보여주는 비세토스 모노그램 골프백, MCM 로고가 더해진 골프채, 비세토스 모노그램 인형도 라인업에 포함됐다. MCM의 가상 패션 아이템은 제페토 아이템 샵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탁 트인 골프장 뷰를 자랑하는 골프 인 더 시티맵은 미니 골프 가든과 골프 라운지로 설계됐다. 다양한 액티비티도 가능한데, 미니 골프장 곳곳에 비치된 대형 트램폴린에서는 높게 점프도 할 수 있어 인증샷을 찍기 좋다. 맵을 누비며 MCM 상징 동물 모양의 나무 조경과 골프 카트, 열기구 등 MCM의 매력이 담긴 오브제를 구경하는 재미도 느낄 수 있다. ‘MCM 골프 인 더 시티맵’은 제페토 내 맵 검색창에서 MCM을 검색하면 제페토 이용자 누구나 만나볼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